마하수련원

    로그인  |  비번찾기  |  회원등록  |  


자기개발상담

( 벽공스님과 함께하는 자기개발, 불안장애 심리치유, 고민 생활상담.)(무단복사배포금지)


작성자 풀꽃
작성일 2019/11/29
성별
  (스크랩)

스님 직장생활 고민입니다. = 자기개발, 불안장애치유


스님 직장생활 고민입니다. - 자기개발, 인생상담, 고민해결,
스님 안녕하세요.

늘 도움 받습니다. 감사합니다.

2-3개월 전에 직장생활 문제로 글 올렸었던 풀꽃입니다.

요즘 회사에서 상사에게 지적을 계속 받고 있습니다. 수긍되는 부분도 있지만, 제가 느끼기에는 작은 일도 꼬투리를 자꾸 잡아서 크게 확대하고 폄하하는 느낌입니다.

저는 평소에 회사에서 인정받지 못하는 사람입니다. 회사에 충성하지 않는 사람, 섞이지 못하고 따로 노는 사람, 이기적인 사람으로 평가받는 것 같습니다. 한마디로 미움 받고 찍힌 사람입니다.

저는 회사가 원하는 것들을 다 해줄 수 없어서, 성실하게 내 일만 잘하자라는 생각으로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회사에서 찍혀서 그런지 나쁜 의도가 없었던 일에도 오해를 받고, 작은 과실에도 과하게 비난을 받는 편입니다.

억울하고 속이 많이 상하지만, 제가 그동안 지은 인연의 과보를 받는 것이기에 빚 갚는 일을 미루지 말고 달게 받는게 좋다고 알게 되어, 지금은 기쁘게 받아들이자고 마음을 자꾸 내고 있습니다.

사실 저를 환영하지 않는 곳에서 일하는 것이 제 기질상으로는 참 힘든 일입니다. 자존심이 많이 상합니다. 나름대로는 즐겁게 열심히해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아본 적이 없습니다. 지금은 적응을 하려고 노력해서 어느 정도는 감수할 수 있지만 마음은 늘 긴장되고 불편한 것이 사실입니다.

회사에서는 제게 문제가 많다고 하고, 비난을 합니다. 그렇다고 권고사직을 말하지는 않습니다.(아마 국비로 지원 받는 사업을 잃게 될까봐 그런것 같습니다)

잘은 모르겠지만 제가 정말 이 일에 안맞는 것 같아서 불만을 표시하는 걸수도 있고, 제가 알아서 나가주길 바라는 것도 같습니다.

제가 괜히 맞지도 않는 일을 밥벌이를 챙기려고 일하다가 회사에 민폐를 주고 있는 건가 그런 생각도 듭니다. 내 존재가 누군가에게 민폐가 된다는 사실은 참으로 견디기가 힘이 듭니다.

그리고 이와는 별개로 저도 회사 생활하는 게 기질적으로 참 맞지가 않는것 같습니다. 시간 낭비를 하는 것도 같고, 남의 인생을 사는것 같습니다.

저는 10년간 여러 회사에서 일을 했지만 좋은 평가를 들은 적이 없습니다. 늘 너는 우리 회사와 맞지 않는 것 같다, 조직생활을 못한다 그런 평가였습니다.

물론 사실입니다. 저는 조직생활에 정말 맞지 않는 사람입니다. 그런데 10년이 지난 지금도 그런 평가를 받는 걸 보면 회사나 제 자신에게 윈윈은 커녕 서로 마이너스가 되는 관계가 아닌가 싶습니다.

어디가서 또 일을 하라면 할 수는 있지만, 결국 제가 갈 길은 회사 생활을 하는 것이 아니라 작은 기술이라도 익혀서 혼자 알음알음 먹고 사는게 맞는건가 그런 생각이 듭니다.

스님께서는 직장생활은 어려워도 견디는 것이라고 하셨는데, 견디는 것은 무엇인가요?

회사가 저를 싫어하고 눈엣가시로 봐도 그걸 감당하면서 자리를 빼지않고 AA하게 앉아있는걸까요? 아니면 그들이 원하는 사람을 뽑던지 인건비를 줄일수 있도록 자리를 물러나는게 맞는 걸까요.

저도 제 인생을 살고 싶기도 합니다. 그동안 지은 복도 너무 없어서 봉사같은 일, 복짓는 일도 많이 해야 할 것 같습니다 . 이 모든게 다 에고의 생각일 뿐일까요.

무엇이 지혜로운 길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제가 늘 비난받는 과보가 있는데, 그 과보를 달게 받으려면 비난을 계속 받아야 할텐데 그럼 이 맞지 않는 직장에 구받받아가면서 계속 견디는게 맞는걸까요.

조금있으면 이 회사에서 일한지 4년이 됩니다. 처음에 스스로 약속했던 3년은 버텼습니다. 그 후로는 제가 두려워서 그만두지를 못하고 시간이 더 흘렀습니다. 어찌보면 계속 해야 할 일을 미루는 기분도 듭니다.

제가 위가 안좋고 명치가 늘 답답한데, 일이 바쁠때는 무거운 것들을 손으로 다루고 옮기기도 해야 해서 그게 일하면서 가장 힘든 점이기도 합니다. 이런 특성때문에 어차피 오래 할만한 일은 아니기도 합니다. 물론 노가다나 공장 생산직에 비하면 일의 강도가 훨씬 쉬운 일기는 하지만요.

어떤 일이든 적성이 정해진것이 없고 오래하면 잘하게 된다고 하셨는데, 저같은 경우에는 무엇이 좋은지 모르겠습니다.

마음의 소리를 따르라는 이야기를 많이들 하는데, 이건 아닌것 같다고 마음이 매일 말합니다.

두서없는 길이 너무 길어져 죄송합니다.

스님 말씀 부탁드립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0] [수정삭제] [글목록]
윗글 반려견을 위한 염불 독경 마음 가짐
아래글 직장 불만족, 조직 생활 어려움은 스스로 행복감을 충만해야 해결될 일입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공지

네이버에서는 마하수련원으로,나머지는 불교명상수련원으로 검색해야

수련원 15238
공지

게시판 글보는 방법 (포인트 관련), 게시판에 질문을 하실 때, 혹은 전화로 상담하실 때

수련원 10680
5968 생활

경제가 너무 어렵습니다.

방콕 21
5967 답변

   깜깜한 밤중과 같은 시기의 경제 전망

벽공 11
5966 건강

공부

rmarkd 21
5965 답변

   모두가 그물에 얽힌 존재

벽공 28
5964 생활

능력을 얻으려면

칠갑산 47
5963 생활

   능력을 얻으려면 깊이 믿고 도전하고 연구하라

벽공 51
5962 고민

직장 생활 힘들어요.

사유카 83
5961 답변

   직장은 열정으로 다니는 곳이 아니다. 힘들고 본질은 인내, 다만 그 가운데서 책임감 있게 기쁨으로 일하면 미덕임

벽공 89
5960 건강

마사지 업보

rmarkd 100
5959 답변

   잘못된 지식으로 행할 때의 과보

벽공 105
5958 건강

손과 뇌신경의 작용

rmarkd 95
5957 답변

   오른쪽 뇌와 왼쪽 뇌 작용

벽공 96
5956 건강

건강에 미치는 소리의 파동

rmarkd 102
5955 답변

   말하는 음성은 말하는 사람의 마음에 따라서 파동하며 영향을 형성함

벽공 109
5954 건강

장기 단식

rmarkd 98
5953 답변

   나는 단식을 권장하지 않는데

벽공 103
5952 생활

안녕하세요.

수미화 87
5951 답변

   시집 장가 가느냐 마느냐

벽공 105
5950 건강

관리중에 일하시는분들 다 같이 힘빠지는 경우가 있어요

rmarkd 114
5949 답변

   대상의 병증 상태를 듣고 인지하면서 일하기 때문에

벽공 112
5948 생활

불안장애인가요.

대암 146
5947 답변

   불안이 습관처럼 몰려 올 때의 대처법

벽공 162
5946 생활

불교에서 가르침

숭숭이 136
5945 답변

   선과 악은 도대체 뭔가. 바로 알기,

벽공 178
5944 건강

기침

수유리 128
5943 답변

   심한 기침은 폐에 염증을 일으킬 우려가 있겠지요.

벽공 164
5942 고민

코로나 저를 변하게 합니다

을미 167
5941 답변

   코로나 자주 만날 것입니다.

벽공 179
5940 기타

윤석열 이재명

yellowsea 213
5939 답변

   한국의 당면한 정치와 국제사회 급변 대처

벽공 221
5938 고민

말을 하면 숨이 가빠요

페밀리 240
5937 답변

   말할 때 숨이 차는 것 없애는 방법

벽공 332
5936 건강

힘든 고민

마루당 279
5935 답변

   야간 빈뇨 잦은 소변 전립선 이상에 대해서 적절한 방법

벽공 412
5934 의문

수행에 대해 또 여쭙습니다.

외짝수효 390
5933 답변

   긍정적이면서 행복하게 하세요.

벽공 453
5932 건강

제 신체증상 상담좀 부탁드립니다.

루비 455
5931 답변

   혈압이 안정적이지 못해서 겪고 있는 증상이 대부분이네요

벽공 590
5930 생활

안녕하세요.

홍라문 397
5929 답변

   미소와 배려, 그리고 꾸준히 배우고 연구함이 자기 개발 첩경

벽공 395
5928 의문

회의가 일어납니다.

외짝수효 405
5927 답변

   망념으로 하는 기도는 진실한 기도가 아니며 얻고 바라는 기도는 공덕을 성취할 수가 없다

벽공 472
5926 건강

허리통증

이슬비 462
5925 답변

   몸이 추위나 더위를 못 견디고 반복될 때, 답답하고 열이 오를 때 처치 방법

벽공 653
5924 생활

진리의 종교

참교육 486
5923 답변

   종교는 생활 속의 믿음이라고 보시면 무리가 없어요.

벽공 583
5922 건강

질문 드립니다.

날마다 523
5921 답변

   소화를 돋구면서 허리와 하체를 강하게 하는 운동

벽공 652
5920 고민

의욕이 잘 안나서

학생 728
5919 답변

   몰려오는 망상은 무심 무념으로 대처

벽공 863
5918 생활

식도염에 좋은 방법 좀

이쿠나 906
5917 답변

   식도염은 냉찜질이 기본이고 더운 물과 간장 요법과 우유를 이용하는 방법

벽공 1115
5916 의문

관세음보살님이 실존하는 이유

외짝수효 865
5915 답변

   관세음보살은 실제 하는가

벽공 973
5914 고민

급한기도

홀연히 823
5913 답변

   기도를 하실 때, 꼭 알아야 할 일

벽공 1111
5912 생활

아무 것도

무심초 870
5911 답변

   의욕상실 목표상실로 일이 손에 잡히지 않을 때

벽공 1257

1234다음목록,,,100

자기개발, 인생상담, 고민해결, -


         Sitemap

    [홈페이지 내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벽공스님저서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 명상, 원격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심리안정 불안 극복수련,, ::: 마하수련원. :::
:::
문의 T. 070-8285-6685. 사업자 120-27-00295. 대표 김연호/ , 개원. 2001년 01월 15일.:::



전경사진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