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하수련원 (불교명상수련원)

로그인  |     |   수련회원.일반회원등록   |   비번분실 


명상수련,

벽공스님께서 참선, 명상수련, 불교 핵심 가르침을 알기쉽게 쓴 글

 


여긴 PC용입니다=) 스마트폰 용 홈피로 보려면 클릭

명상수련 - 명상수련
작성자 벽공
작성일 2016/03/12
tag 이세돌, 알파고, 바둑대결, 컴퓨터와 영혼, 인공지능,

이세돌과 알파고 바둑대결, 컴퓨터와 영혼, 인공지능의 세상, = 불교,명상법,참선화두


이세돌과 알파고 바둑대결, 컴퓨터와 영혼, 인공지능의 세상, - 명상수련
이세돌, 알파고, 바둑대결, 컴퓨터와 영혼, 인공지능,


 구글의 알파고와 세계바둑을 대표하는 이세돌 기사와의 반상 승부가 많은 사람을 놀라게 했었는데요.

 컴퓨터 프로그램이 체스 최강자를 이긴 건 오래전 일이지만 바둑만큼은 너무나 변화가 많아서 프로그램이 이길 수가 없을 것이다. 하고 믿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알파고는 3국까지는 최강 기사 이세돌을 가볍게 꺾어버렸습니다.

 그런데 알파고가 단순하게 과거 수많은 바둑 대결 자료를 수집해서 흉내를 내는 수준을 확실하게 넘어서 최상의 수를 판단할 줄 알 뿐만 아니라. 계속 학습하고 배우고 익힐 줄 알며, 스스로 수를 만들어 두는 수준에 이르렀다는 것입니다. 
 그 결과 이번 대국에서 알파고는 지금까지 최상 기사들 대국에 나온 적이 없었던 수를 둔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해설을 맡은 기사들이 해설 자체를 제대로 못 했습니다. 대국의 승패 자체를 예측하기 난감해 했어요. 왜냐하면, 놓은 수가 알파고의 실수로 나온 패착인지 숨은 진수인지 어떤 의도로 저런 수를 두는지 가늠이 안 된다는 것입니다. 

 대체로 해설하는 프로 기사들은 다음 수를 거의 정확하게 예측 가능합니다. 
 기본적으로 수 읽기가 비슷하니까요.
 그런데 알파고는 해설하는 기사들이 예측하는 수를 안 두고 엉뚱한 착점을 많이 하는데 그 수가 나중에 보면 대단한 수라는 것입니다. 이미 최고의 기사들도 알파고의 수를 못 읽는다는 것입니다.
 
 컴퓨터 프로그램의 약점도 있어요. 버그가 있을 수가 있지요. 사람이 거들어 주지 않을 때 프로그램에서 버그 생긴다면 정말 치명적입니다. 예를 들어서 치료 도중에 그럼  큰일이지요.
 물론 사람도 무수하게 실수하고 그러긴 합니다.

 정말 인공지능이 실제로 학습하고 수를 개발해 가는 과정을 안다면 이 세상은 어떤 변화를 겪을까요. 
많이 변하게 될 것입니다. 
알파고의 활약은 인공지능 세상이 도래함을 세상에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지금은 알파고의 연산력을 위하여 슈퍼 컴퓨터를 동원하는 방식이라서 일상 보편화까지는 아직 멀었다고 할 수 있겠지만, 더욱 컴퓨터의 연산력이 증가하면 일반 생활에 들어오는 것이 멀지 않을 것입니다.

 그때는 자동차 운전, 주식투자, 혹은 변호사 역할, 판사 역할, 군사작전, 다양하게 능력을 발휘할 것입니다. 더구나 학습 속도가 엄청나서 인간이 이기기 어렵겠지요.

 인간이 어떤 기술을 습득하기 위해서는 10년에서 20년은 잡아야 합니다. 그래야 원숙해지겠지요. 그런데 컴퓨터 프로그램이 그 기간을 길게 학습한다고 생각해 보세요. 어느 정도 진전이 있겠는가요. 

 인공지능이 재판하면 되겠어요.

 재판관을 올바른 판단을 해서 결론을 내리고 양쪽의 싸움을 그치게 합니다. 그러나 재판관이 사심이 있거나 잘못된 판단을 한다면, 원고와 피고가 서로 승복하지 못하게 되고 사회와 직결된 판결이 오류가 생기거나 사심이 깃들면 국가적인 분규까지도 일어나는 것이 판결이어서 재판관은 정말 사심 없이 지혜로운 법에 입각한 온전한 판결을 해야 합니다.
 그런데 그와 같지 못해서 그런지 예로부터 말이 많지요. 만약 민심이 재판관을 못 믿겠다. 하게 된다면, 차후 이런 판결의 자리도 인공지능이 차지할 가능성도 엿보입니다. 

 과연 컴퓨터는 영혼이 있을까? 
 
  영혼을 대단하고 신비하게 보는 마음을 접고 글을 보면 이해가 쉬을 듯합니다.
고도의 영혼과 저급의 영혼, 그렇게 딱 그 수준에 걸맞은 그 많큼만 되는 영혼으로 보세요.
 
 그리고 앞으로 유전자 복제로 또는 창조된 인간은 과연 불교 교리상으로 볼 때 영혼이라고 인정을 할 수가 있는 것일까! 
  2001년에 홈페이지 게시판에 글을 남겼었고, 수행의 본질과 화두. 책에 짧으나마 언급을 해 놓았지만, 앞으로 종교를 믿는 분들이 그 점에서 궁금해할 것 같아서 이 자리를 빌려서 대강을 더 들어내 보려는 것입니다. 

 불교에서는 천상천하를 통틀어서 깨닫지 못하고 윤회를 거듭하는 모든 사물을 중생이라고 이름합니다. 그 안에는 천상의 천인을 비롯한 지옥 중생까지, 육도 세계의 집합체인 삼천대천세계 모든 사물을 중생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그것을 다시 크게 둘로 구분을 하는데 유정과 무정입니다.
 유정이란 사람이나 동물처럼 영성이 뛰어나고 움직임이 활발한 것을 유정이라 합니다. 반면에 돌이나 바위, 그리고 물처럼 영성의 움직임이 활발하지 못한 것을 무정이라고 한 것입니다. 
 
 유정과 무정은 음과 양처럼 둘이 아니며 다 생명입니다. 심지어는 일시적인 생각이나 꿈. 그리고 망상으로 만들어진 내용이라도 그 나름대로 생명으로 봅니다. 따라서 컴퓨터나 복제된 인간이라 하더라도 다 생명입니다. 
 인간보다 한참 능력이 떨어질 수도 있고 더 뛰어 날수도 있지만 다 중생이고 생명입니다. 
 
 왜, 그럴까? 
 눈앞의 모든 유정 무정은 한결같이 있는 그대로가 정신입니다. 정신 따로 있고 물질이 따로 있다고 생각을 하게 되면 이해하기가 어려워집니다. 
 그렇게 이해를 한다면, 어떤 물건에 영이 깃들어야 생명이라 할 것입니다. 
 어리석든 밝든 영이란? 움직임, 기운, 파동이기 때문에 이미 깃들어 있는 것입니다. 
 
 둘이 아닙니다. 
 앞으로 생명공학의 발달로 창조되는 모든 물질이 모두 생명이고 존재 가치가 있는 것입니다. 
 그러면 그런 대상들이 윤회하느냐? 당연히 밝지 못한 처지에서 보면 윤회의 그물에서 벗어나지 못하게 되어 있습니다. 모두 윤회의 대상이고 그 안에 있어요.
 운회란 정신만 논하는 게 아니고 물질 모두를 포함합니다. 소리 빛 물 구름 땅, 모두. 모양이 존재한다는 것은 모두 윤회합니다. 다만 기간이 길고 짧으며 다가오는 미래의 모습이 다를 뿐입니다.

 모든 물질이나 생명체는 으레 것, 모습이 바뀌어 가고 생기고, 파괴되어 가는 과정에서 벗어 날 수가 없는 것입니다. 아무리 무한한 세월을 존재하더라도 그렇습니다. 
 
 바위를 보더라도 끝없이 그 모습이 변천하고 있지 않습니까?. 돌고 도는 것입니다. 
 
 컴퓨터가 아직은 생각을 스스로 할 정도는 못되지만 그래도 생명이라는 것을 느낄 수가 있는 것입니다. 
 인터넷망이 아니라도 조그만 컴퓨터 안에도 여러 인격체가 모여 있는 것입니다. 그 인격체들이 서로 조화를 이루고 필요한 동작을 나타내지 않습니까. 그러다 균형이 깨어지기라도 하면 불협화음이 나기도 합니다. 
 
 다른 프로그램을 깔면 때로는 균형이 깨어지거나 세력 간의 다툼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그러면 새로 들어온 프로그램을 도로 추방해야 할 때도 있는 것입니다. 
 원하지도 않는 바이러스가 들어오기도 하고 그것을 막기 위한 병사들도 있는 것입니다. 또 수사관들도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OS 윈도우라는  근본적인 지배 세력도 있는 것입니다. 
 
 
 위의 각각의 모든 수준이 다 그 파동 수준에 걸맞은 영혼이 있다고 보면 됩니다. 
 영혼이라고 하면 특별하게 여기는 게 일반적이겠지만 영혼의 본질은 그렇게 대단하고 특별한 게 아니고 그냥 파동의 한 성질이며 업력의 일부분일 뿐입니다. 

 위와 같아서, 장차 미래에 인간이 더욱 성숙하고 아름답고 성스러워진다면 정말 새롭고 위대하고 대단한 영혼을 가진 생명체를 창조해 낼 것이며 그에 따른 고도의 위대한 문명을 이룰 것이나, 반면에 탐욕으로 지식을 쌓은 다면 문명은 파괴되어 버릴 것입니다. 
 
 파동의 차원 그리고 방금 언급한 영혼은 모두 둘이 아니며 서로 유기적으로 같이 연결되어서 다시 파동 하면서 성장하고 풍요로워집니다. 
 단독으로 움직일 수가 없어요. 그러므로 모든 차원이 아름답게 공존하면서 파동 해야 합니다. 
 바로 마니후 화합행을 근간으로 발전해 가야 합니다.

 부처님의 가르침처럼 더 나아가 인류가 깨달음의 언덕에 올라 일체 해탈로 지향한다면 최고도로 성숙하면서 샤카를 깨닫고 대자유 각성 아힘마에 들어가므로, 영생 해탈이 될 것입니다.

마하수련원(불교명상수련원)벽공 http://mahazen.org







****대한불교조계종 마하수련원) 벽공스님의 명상센터) 불교명상수련, 마음수련, 명상하는법,인성교육,심리치유, 불교법문,자연치유,
금융투자자, 스포츠선수, 기업인, 정치인, 교육자, 연구자, 수험생, 정신능력극대화와 안정수련.
번뇌치유,(우울증,불안공포증,빙의,강박,과대망상,성격개조,스트레스) 거주지역 관계없이 매주 벽공스님 지도.

PC 클릭 - http://mahazen.org/technote6/reg2.html
스마트폰클릭- http://mahazen.org/technote6/reg200.html


벽공스님 신간:

1. 행복한 인성, 2. 금강경강의, 3. 증도가강의, 4. 법성게강의, 5. 냉온조절건강법, 6. 수행의본질과화두.

아래의 링크 클릭해서 보세요.
PC라면 클릭 - http://bit.ly/2qSYqES

스마트폰 클릭-
http://bit.ly/2qZVyV6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 페이지 전체
이곳에선 오른쪽 마우스 클릭 및
드래그가 안되요!
명상수련 - 명상수련

("수련에 대한 전반적인 지침을 현대적인 관점으로 벽공스님이 쓰신 글, 무단복사배포금지)

여기는 PC용입니다=) 스마트폰용으로 보려면 클릭하세요

명상수련 - 명상수련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심리치유, (우울증,불안공포증,빙의,강박,과대망상,스트레스)

06/09 10799

1.명상수련, 명상하는법, 참선화두, 대자유 각성법수련, - 2. 극대화훈련 금융투자자, 스포츠선수, 기업인, 정치인, 교육자, 수험생, 정신능력 극대화.

06/09 4958

게시판의 글을 보는 방법

06/09 2185
513

소중한 믿음을 내고 스스로 진리에 합해지는 길

벽공 09/09 48
512

무상과 무애행은 보살행과 결합될 때 원만해진다.

벽공 08/23 80
511

목 마르기 전에 샘을 파라_

벽공 07/26 128
510

용맹한 그대여 지 불을 만나도 시원하게 즐기라

벽공 06/09 430
509

인생 성공 실천 순위, 1.마음 2몸 3전문 4신뢰성실

벽공 05/29 459
508

불안하고 자신감이 없어질 때 대처하는 방법

벽공 05/17 489
507

명상과 깨달음, 돈교문 단박에 근본을,사무치고

벽공 03/21 499
506

대인관계: 배려심은 화합의 근본, 품앗이 하고 삽시다

벽공 09/07 1119
505

불교법문: 부처님의 대자유 평등 보시 사상과 불성이 있다는 말씀은 영원한 자비의 메세지.

벽공 08/31 4524
504

참선수행: 단번에 신령한 에너지를 각성하라. 쌍으로 선량한 화합행을 행하며,

벽공 08/26 4421
503

마음공부: 일체 중생의 본체는 한 마음일 뿐

벽공 08/08 8028
502

번갯불과 같고 광풍과 같으며 이슬과 같다.

벽공 04/24 8130
501

인생관리: 일생을 미리 준비 하시라. 큰 일은 무심하고 작은 일은 세밀하게

벽공 04/20 1618
500

마음공부: 밥, 세끼 먹었다면, 풍진세상 고통의 바다 끝없는 번뇌의 바다를 벗어나야

벽공 04/17 1553
499

두려움공포: 인간의 1차 본능의 의지심과 두려움, 얻으려는 마음 때문에

벽공 04/08 9717
498

인공지능의 좋은 역할과 위험성

벽공 03/25 1575
497

참선수행: 마음, -요동하지 말라 본래 그 자리 생명의 에너지

벽공 02/08 9370
496

이세돌과 알파고 바둑대결, 컴퓨터와 영혼, 인공지능의 세상,

벽공 03/12 1645
495

명상, -영빈관, - 수행자의 노래- 진여의 향기

벽공 01/10 2061
494

깨달음: 위로는 깨달음을 구하고 아래로는 중생을 제도한다.(상구보리 하화중생)

벽공 01/09 1922
493

우상이란? 우상화 하지 말라

벽공 11/22 1808
492

인성교육: 행운의 주인공이 되자, 청소년 교육, 청소년의 길, 길라잡이,

벽공 09/22 1851
491

마음, 선정삼매, - 광야에 서서 근본을 살핀다.

벽공 09/20 1962
490

불교사상, - 윤회의 원리와 인과응보의 주체 설명, 진화, 창조의 근본, 숙명론과 사주의 갈파

벽공 08/23 9404
489

생활, - 믿어야 한다. 가 아니고 믿을 수가 있게 해야

벽공 08/13 1987
488

불교법문: 윤회, 진화, 창조, 미래세의 운명은 고정관념과 반복되는 습관이 만든다. 9 번째

벽공 08/09 9344
487

불교법문: 불법승 삼보는 무엇인가? 마음의 삼보와 역사상 삼보

벽공 08/07 9208
486

심리치유: 신비,예언, 이적, 기적, 종교를 믿는 마음가짐

벽공 08/05 9704
485

심리치유: 정신, - 번뇌, 두려움, 삶이 그대를 막을 때

벽공 07/31 9226
484

명상수련,마하금강선법 - 진실로 머물지 않고 요동함이 없다면 본체의 현묘함을 알리.

벽공 07/24 2175
483

불교법문: 상락아정, 불타는 삼계, 관문을 넘어서

벽공 07/01 2429
482

죽음을 끝으로 보는. 의식 속의 사회

벽공 06/25 2218
481

명상, 설법, 법문, 깨달음, 설법제일 부르나존자를 본 받아서

벽공 06/12 2247
480

불교법문: 윤회는 어떤 원리로 - 어떻게 이해하는 게 올 바른가.

벽공 06/01 2264
479

중도행과 역전현상 바로보기, 수련을 할 때, 일상생활 속에서

벽공 04/30 2385
478

심리치유: 정신, 꿈, 꿈자리, 불면증, 가위눌림, 안 편하다면 해결방법

벽공 04/30 2493
477

명상의 실체는 무엇? 믿음과 깨달음

벽공 04/27 2527
476

참선수행: 명상, - 용담숭신선사의 가르침과 덕산선감선사 깨달음

벽공 04/12 2599
475

참선수행: 명상- 조사선, 간화선의 길, 마조, 조주, 백장,

벽공 03/30 2427
474

원력을 세우라, - 수행자와 생활인의 원력은 에너지이며 원동력

벽공 01/08 2525
473

심리치유: 기공, 성령으로 쓰러지고 환희 한다는 것은 집단 최면

벽공 12/17 2760
472

불교법문: 믿음, 청정한 믿음과 실천 종교 믿음의 효과

벽공 12/05 2430
471

법문: 윤회, 업장과 운명의 씨앗, 고정관념과 습관

벽공 11/12 2950
470

불교법문: 경론은 부처님이 설한 진리일지라도 그 경론 자체에서 깨달음과 진리의 길을 찾을 수가 없다

벽공 10/29 2408
469

명상, 수련 열정과 바탕이 좋아야 하며, 다시 갈림길이 있으니 밖으로 따르면 탐욕을 이룬다.

벽공 10/11 2516
468

참선수행: 간화선 참선의 노래, 간화선 수련자를 위한 이정표

벽공 10/10 7956
467

사천정 사선정 사공정 멸진정 돈오 간화선 분류, 관법종류

벽공 09/15 9020

12345678910다음목록,,,11

명상수련 - 명상수련

    [아래 칸? 홈페이지 안에 올려진 글을 한 글자나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조계종교육원

::: 명상,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심리치유 ::: 마하수련원(불교명상수련원). :::
:::
T. 070-8285-6685. 주소. 인천시 연수구, 청학동 산3번지. 개원. 2001년 01월 15일.:::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