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하수련원

    로그인  |  비번찾기  |  회원등록  |  


자유게시판

자유,정보,홍보,기타.*

작성자 순둥이7e
작성일 2019/04/04
분 류 자유
tag 좋은글,유머,재치,웃기기,웃는얼굴,유머감각,
  (스크랩)

꾸준히 웃는 연습,,, 좋은 글이라 모셔 온거다 = 알림,자유,종교,


꾸준히 웃는 연습,,, 좋은 글이라 모셔 온거다 - 자유게시판
유머 감각 끌어올리기
CEO를 위한 ‘젊은오빠’ 프로젝트

얼짱, 몸짱의 시대다. 요즘에는 한 가지 ‘짱’이 더 필요하다. 바로 ‘말짱’이다. 어떻게 하면 유머 넘치는 ‘말짱’이 될 수 있을까.

최근 미국의 한 식음료 회사에서 임원 20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했다. 평범한 임원이 회의 중에 시간당 7.5회의 유머성 발언을 한데 비해 능력이 뛰어난 임원은 그보다 두 배 이상 많은 시간당 17.8회의 유머성 발언을 했다는 결과가 나왔다. 더욱 놀라운 것은 그들이 사용한 유머의 횟수와 연봉이 비례했다는 점이다.

D증권 회사에서 일하는 김기훈(47·가명)씨는 요즘 고민이 생겼다. 사장과 엘리베이터에서 마주쳤는데 사장이 그의 어깨를 툭 치면서 이렇게 말했다고 한다. “자네는 너무 심각한 것 같아. 좀 웃어 보라고.” 어릴 땐 웃음이 너무 많고 장난기가 많아서 그에게 ‘까불이’란 별명까지 붙었다.

그런데 “세상이 그렇게 웃기냐”는 선배의 말을 들은 후부터 점점 심각하게 살았다. 그는 그래서 얼굴까지 굳어져버린 것 같다고 했다. “심각하게 세상과 씨름하며 이 자리까지 왔는데 이젠 웃지 않는다고 뭐라고 하니 실소가 나오네요.” 그러나 한번 굳어진 얼굴에서 다시 미소를 찾기는 쉽지 않다.

웃지 않고 사는 건 김 씨만의 일은 아니다. 올해 초 SK 브랜드 관리실에서 재미있는 설문조사를 했다. 20~50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들이 하루 평균 열 번, 한 번에 8.6초를 웃는다는 결과가 나왔다. 하루에 ‘90초’ 정도 웃으니까 80 평생에 한국인은 달랑 30일만 웃는다는 얘기다.

그에 반해 걱정하는 데 보내는 시간은 하루 3시간 6분이었다. 평생 10년 이상 고민만 하다가 죽는다는 결론이다. 지금 같은 불경기엔 특히 웃어야 산다. 광고도 불경기에는 유머 광고가 뜬다. 웃을 일이 없으니 광고라도 보며 웃고 싶다는 뜻이다.

어떻게 하면 굳어진 근육을 풀어 미소를 짓게 하고 재미있는 말로 젊은 오빠처럼 빵빵 터지는 웃음을 만들 수 있을까? 상대를 웃기는 말이라고 다 유머는 아니다. 다음 사례에서 그 이유를 살펴보자.

#1 영국 국회에서 한 야당의원이 보건부 장관에게 이렇게 말했다. “당신 수의사 출신이잖아. 사람의 건강에 대해 뭘 안다고 떠들어?” 그러자 장관이 이렇게 답했다. “네, 수의사 출신 맞습니다. 아프면 언제든지 찾아오세요.”

#2 1930년대 일본의 이누가이 외상이 중의원에서 연설을 했다. 그는 한쪽 눈을 잃은 사람이었다. 그런데 한 야당의원이 “당신은 한쪽 눈밖에 없는데 어떻게 세상 돌아가는 걸 아시겠소”라고 말하자 이누가이 외상은 이렇게 말했다. “맞습니다. 제가 한쪽 눈이 없습니다. 하지만 의원님께서는 일목요연(一目瞭然)이란 말을 아시죠?”

똑같이 웃음이 터지는 농담을 사용했다. 그러나 상대방에게 비수를 꽂는 게 아니라 자기 스스로를 낮추며 모두를 웃기는 기술을 ‘유머’라고 한다. 유머는 상대에 대한 배려를 기본으로 한다. 사장들 중에는상대방에게 상처 주는 농담을 하는 사람이 많다. 예컨대 비서에게 이렇게 말한다.

“미스 박, TV에 나가도 되겠어. 이제 대형 TV가 나와서 얼굴이 다 나올걸. 하하.” “미스 김은 여권 사진 바꿔야 하는 거 아니야? 쌍꺼풀 수술 후에 몰라보겠어.” 상대의 신체적 단점을 이용하는 것은 유머가 아니라 독설이다. 특히 다음과 같은 성적인 농담을 하면 고소를 당할 수도 있다.

“미스 최, 새우가 남자들 정력에 아주 좋아. 왜 그런지 알아? 세우니까. 허허허.” 한 사람의 눈물을 흘리게 하면서 99명이 폭소를 터트리는 것보다 100사람이 미소 짓는 유머를 구사해야 존경 받는 CEO가 된다. 그럼 어떻게 해야 유머 있는 사람이 될 수 있을까? 유머(HUMOR)로 알아보자.

H-HaHaHa 일단 웃어야 한다. 자꾸 웃어야 얼굴도 펴지고 회사 사정도 펴진다. 한 은행 경비원이 별로 할 일이 없으니까 손님들에게 인사나 하자고 생각했다. 꼬마를 보고 웃으면서 인사를 했는데 그 아이가 울어 버렸다. “으앙, 저 아저씨 얼굴 무서워.”

충격을 먹은 경비원은 그날부터 웃는 연습을 했고 점점 동네 사람들이 경비원을 좋아하기 시작했다. 어떤 할머니는 통장까지 맡기며 돈을 찾아 달라고 했다. “할머니, 비밀번호가 뭔데요?” “비둘기야.” “비둘기라뇨?” “구구구구.” 나중에는 동네 사람들이 건의를 해서 이 경비원이 은행의 정식 직원이 됐다. 지금 그는 마을금고 이사장이다.

U-유유상종 이제는 유머 있는 사람끼리 모이자. 그러면 사는 게 더욱 즐겁다. 입만 열면 항상 불평 불만에 짜증만 내는 사람과 왜 만나는가? 그러면 당신도 부정적인 사람으로 바뀐다. 만나면 기분 좋은 모임, 공연, 클럽에 자주 가라. 미국엔 도시마다 코미디 클럽이 있는데 우리는 하나도 없다는 게 아쉽다.

M-매일매일 유머는 호흡이다. 매일 호흡을 하지만 그걸 본인이 느끼는가? 느낀다면 그건 몸에 이상이 있는 거다. 자연스런 호흡처럼 유머도 매일매일 읽고 외우고 사용해야 효과가 있다. 만 시간 이상 노력하면 성공한다는 ‘만 시간 성공의 법칙’처럼 매일 유머를 연습하자. 짧은 유머 퀴즈를 외워두었다 회의, 연설에 사용하라. 매일 써먹어야 습관이 된다.

O-오 예~ 항상 긍정적으로 생각하라. 긍정적인 표현을 하라. 영국 옥스퍼드대의 제임스 머레이 교수는 자신이 개발한 ‘이혼 공식’을 신혼부부 700쌍에게 적용했다. 신혼부부가 15분 동안 얘기하는 장면을 녹화했다. 유머나 애정이 담긴 말이 나오면 긍정적인(+) 점수를, 방어적이거나 분노에 찬 발언이 나오면 부정적인(-) 점수를 매긴 뒤 12년간 관찰했더니 예측 결과가 94%나 들어맞았다고 한다. ‘오 예~’ 같은 긍정이 유머이고 유머가 긍정이다.

R-R면 뭐합니까? 실천을 해야지 유머 관련 서적도 읽고, 짧은 농담이라도 외워서 회의 때 사용하고, 문자라도 보내서 친구들에게 웃음을 줘보라. 유머는 리더십을 위한 필수요소다. ‘Readership’은 ‘Reader’s Hip’이다. 공부는 머리로 하는 게 아니라 엉덩이로 하는 거다. 이제 유머도 엉덩이 붙이고 공부를 해보자.

회의 재미있게 진행하는 법

창의력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인 에드워드 드 보노 박사는 이렇게 말했다. “유머는 인간의 두뇌 활동 중 가장 탁월한 활동이다.” 유머를 활용해서 재미있게 회의를 진행하면 좋은 아이디어가 많이 나온다. 유머는 창의력과 밀접하기 때문에 그렇다. 그럼 어떻게 회의를 재미있게 진행할 수 있을까?

중심 주제를 확실히 잡아라
회의가 산으로 가는 경우는 주제가 무엇인지 잃어버릴 때다. 그래서 회의를 시작할 때 유머를 활용해서 중심 주제를 확실히 알리는 것이 좋다. “28일이 있는 달이 무슨 달이죠? 2월? 아닙니다. 28일은 모든 달에 다 있습니다. 2월 매출을 높이는 방법에 대해서 토론해 볼까요?” “백설공주는 뭘 먹고 죽었을까요? 사과? 아닙니다. 나이 먹고 죽었죠. 요즘 우리 회사 제품을 먹어보면 죽고 싶어요. 왜 맛이 이렇게 바뀌었죠?”

질문형으로 말하라
회의를 진행하면서 연설처럼 혼자만 떠드는 사람이 있다. 가급적 말을 줄이고 상대방에게 질문형으로 물어봐라. “김 과장은 아침에 굴비 먹고 왔나? 굴비 엮듯 아이디어가 줄줄이 나오네. 그런데 한 가지 궁금한 게 있는데 말이야…” “여기서 제일 막내사원이 누구죠? 막내가 한번 말해 봐요. 막내는 아이디어를 막 내라고 있는 거니까.”

입을 쉬지 말게 하라
총각의 마음을 연 것도 처녀가 건네준 물 한 바가지였다. 딱딱한 분위기도 씹으면 부드러워진다. 과자나 음료를 준비해서 입을 쉬지 않게 해야 머리도 쉬지 않는다.

회의는 게임이다
사우스웨스트항공 캘러허 회장은 경쟁 항공사와의 항공노선 분쟁에서 ‘팔씨름’을 제안해 문제를 해결했다. 회의를 게임처럼 진행하라. 예컨대 양쪽으로 편을 나눠서 토론하기, 볼펜 돌리기로 차례를 정해 발표하기가 있다. 화장실 남자 소변기 앞에는 경고 문구가 많다. ‘한발 앞으로’, ‘당신의 총은 장총이 아닙니다’. 그래도 항상 지저분하다. 암스테르담 공항의 남자 소변기에는 파리를 그려놨더니 튀던 소변의 80%가 줄었다고 한다. 재미있는 게임은 효과가 좋다.

자가치유 능력을 키워라

서효석의 한방 이야기

인간이라면 누구나 자가치유 능력을 갖고 있다. 예컨대 손에 상처가 나면 딱지가 생기고 며칠이 지나면 아문다. 신체가 손상을 입더라도 원래 상태로 복원하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는 얘기다.

알고 보면 세상의 모든 치료는 사실 자가치유 능력을 이용한 것이다. 외과 수술을 받은 후 상처가 스스로 아물지 않는다면 결국 죽을 수 밖에 없다. 문제는 질병에 시달리는 많은 현대인의 자가치유 능력이 떨어져 있다는 점이다.

20세기에 새로 발견되는 질병도 있다. 바로 아토피성 피부염이다. 한국 국민의 15%가 아토피 환자이며, 요즘에는 성인 아토피 환자가 늘고 있다. 그 명칭 자체가 그리스어로 ‘알 수 없는’이라는 뜻을 지녔고, 유전성을 가졌다.

10년 사이 환자가 급증했다는 사실은 원인이 도시화 된 환경에 있음을 추측할 수 있다. 신체가 노출돼 있는 모든 환경, 즉 공기, 음식, 의복 등의 오염이 심한 상황에서 정신적 스트레스까지 더해지면서 면역체계가 이상을 일으킨 것이다. 아토피 환자 상당수는 피부과 치료 외에 자연식 위주의 식이 요법과 생활 습관 개선이 필요하다.

대체의학은 자가치유 능력을 높이는 데 큰 의미를 둔다. 외부의 힘이 아닌 몸이 본래 지닌 능력을 활용해 병을 치료하면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 약재 역시 되도록 가공되지 않은 천연 재료를 사용하고, 과도한 자극을 주지 않는 치료법을 쓴다. 자가치유 능력이란 몸을 가장 자연스러운 상태로 만들어 주는 것이다.

장기들이 원래 주어진 기능을 제대로 할 수 있게만 해준다면 병이 날 이유가 없다. 입의 역할은 음식물을 잘 씹는 것이다. 입이 역할을 못하면 음식물이 제대로 분해되지 않은 채 위로 가게 되고 그 부담은 고스란히 위가 떠안게 된다. 이런 과도한 부담으로 지친 위가 움직이지 않게 되면 그 부담은 다시 장으로 옮아가고, 결국 소화기 전체에 문제가 생긴다.

암이나 다른 큰 병도 사소한 데서 시작한다. 적당한 운동과 올바른 식사 습관만 지킨다면 건강하게 장수할 수 있다는 얘기다. 옛말에 ‘밥이 보약’이란 말이 있다. 이제 어떤 음식이 식탁에 올라오는가에 따라 한 끼 식사가 될 수도, 독이 될 수도 있다. 유전자 조작과 각종 화학 물질로 오염 덩어리가 된 음식을 가려내는 것 또한 우리의 숙제가 됐다.

우리가 가야 할 길은 이미 주어져 있다. 바로 신체가 발휘하는 자가치유 능력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건강한 몸 상태를 만들어야 한다. 인간은 자연의 섭리가 가리키는 대로 살아갈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대한불교조계종 마하수련원) 벽공스님의 명상센터))=
명상수련 지도

불교명상수련, 명상하는법, 자존감회복, 심리불안안정, 불교법문,자연치유,
정신능력극대화수련))= 금융투자자, 스포츠선수, 기업인, 정치인, 교육자, 연구자, 수험생, 정신능력극대화와 안정수련.
불안장애극복수련))= 자연스런 회복 (우울증,불안공포증,빙의,강박,과대망상,성격개조,스트레스) 거주지역 관계없이 매주 벽공스님 지도.

클릭- http://mahazen.org/technote6/reg200.html


벽공스님 신간:

1. 행복한 인성, 2. 금강경강의, 3. 증도가강의, 4. 법성게강의, 5. 냉온조절건강법, 6. 수행의본질과화두. 7. 비샤카

아래의 링크 클릭해서 보세요.
클릭 - http://bit.ly/2qSYqES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수정삭제] [글목록]
윗글 물 로켓의 위력, 발사 안되길 잘했군
아래글 충남 예술 고등학교 검무 칼의 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80

화이자백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부작용이 겁나기는 하고 맞긴 맞아야 겠고

울트라 02/28 12
679

4차 지원금 확정

꿈나라 02/28 9
678

skt 속도가 많이 개선될듯합니다

푸른연어 02/27 18
677

도쿄 대공습 B29 폭격기에서 쏟아진 소이탄에 완전히 파괴된 도쿄

순둥이7e 02/07 58
676

정상인도 코로나 면역세포 이미 갖고 있다" 서울대 교수팀 충격 발표

순둥이7e 02/07 46
675

독학재수 대치동에서 트랜드를 알아보다

푸른연어 02/02 55
674

50년의 비밀, 자비를 말하나 자비의 실천은 어렵지만 자비를 실천한 사람이 있다.

순둥이7e 01/25 70
673

어린이 동요 대상, 참 좋은 말 강윤 노래

순둥이7e 01/21 82
672

미국의 극초음 미사일 방어 시스템 개발

순둥이7e 01/19 92
671

고려 왕궁 개성 만월대

순둥이7e 01/19 94
670

3차 재난지원금 지급하기 시작 홈페이지

순둥이7e 01/18 97
669

세계의 믿기 힘든 미스터리 풍경

순둥이7e 01/17 107
668

200개의 말을 이해하는 앵무새

순둥이7e 01/17 102
667

뻔할지라도 좀더 진지해야

푸른연어 01/02 121
666

바뀌는 세입자 계약청구권 행사 확실하게 알고 있어야

순둥이7e 12/19 148
665

전기세 결국 올라가는 구만

순둥이7e 12/19 125
664

정부가 고민한다. 코로나 확산으로, 1월 중 지급할 지원금 대상과 규모를 확장

순둥이7e 12/19 143
663

3차 재난지원금 규모와 시기 대상 최신소식, 임대료 문제 백신 도입시기 항체치료제 소식,

순둥이7e 12/16 134
662

하늘을 나는 아이언맨 상당히 진보된 것이 나왔네요.

순둥이7e 12/12 125
661

월드 크래스 슈퍼 스타가 된 손흥민의 현란한 골 보기

순둥이7e 12/03 144
660

고등학생들 겨울공부 준비

푸른연어 11/01 200
659

지붕 위에 고양이가 왜 저래

순둥이7e 10/19 193
658

원앙새 한가로운 호수

순둥이7e 10/19 197
657

무인 자폭기 정밀 충돌로 요인 제거

순둥이7e 10/18 190
656

코로나 바이러스 무증상자와,경증,중증 지나친 두려움을 가지지 말자

순둥이7e 10/15 278
655

윙슈트 신나기는 하지만 가장 위험한 스포츠 많은 사망자를 동반

순둥이7e 10/14 230
654

남학생기숙학원의 장점들

푸른연어 10/09 206
653

여학생 전용 기숙학원도 재수의 좋은 선택

푸른연어 10/09 204
652

재수 준비 하는 방법

푸른연어 10/09 201
651

지구와 가장 유사한 행성 순서

순둥이7e 10/07 195
650

조용필과 김정호를 합해 놓은 듯한 목소리 도신스님이 부르는 "날이 갈수록" 열창

순둥이7e 10/07 253
649

음악 수행자이며 포교사인 도신스님의 "님은 먼곳에" 열창

순둥이7e 10/07 187
648

자영업하시는분들 함께 힘냅시다

푸른연어 10/05 224
647

도신스님 황성옛터 열창

순둥이7e 09/30 241
646

코로나 극복 반드시 할 것이다 (3)

산들바람21 09/13 275
645

코로나19 현명하게 그리고 슬기롭게 극복하기 (2)

산들바람21 09/13 233
644

코로나19 현명하게 그리고 슬기롭게 극복하기 (1)

산들바람21 09/13 224
643

중국의 코로나19 근절은 정말일까. 아마도 백신 믿고 독성 약한 것 믿고 방치 하는 듯

순둥이7e 09/07 285
642

코로나 19 치명률이 점점 떨어지고 집단 면역으로 팬데믹도 끝나 가는 조짐이 보인다.

순둥이7e 08/31 308
641

코로나 19, 3단계로 격상 하느냐? 결코 종결이 안된다면 대중 자가 방역으로 전환, 경제 활동을 하면서 대응해야

순둥이7e 08/26 303
640

꿈꾸던 로맨틱한 데이트 매일 설레이는 진짜만남 최고의 만족을 보장합니다. 노랭이 senyi58

신이58 08/21 256
639

전국에 50개 넘는 재수기숙학원 선택 어찌하나

무지개빛 08/17 295
638

전쟁 영웅, 자기를 던져 희생과 헌신으로 1000명의 적진에 뛰어든 남자 베나비데스

순둥이7e 08/05 316
637

2i4 스카렛 인터베이스 드라이브 설치와 소프트웨어 에이블톤 다운하고 제품등록 인증하기 (음악 저장이 안될 때 조치, 녹음 잡음 대처,녹음 버튼 다중 설정하기)

순둥이7e 07/21 530
636

코로나 19 제 확산해도 경제는 더 열리고 주식은 오른다

순둥이7e 07/07 390
635

결막 결석 눈에도 돌이 생긴다. 눈이 까칠까칠 할 때 치료 방법

순둥이7e 07/06 529
634

운행을 많이 안하고 세워둔 자동차 보험료 활인 환불 받기

순둥이7e 06/24 433
633

난시 예방법과 교정법 난시 관리하기

순둥이7e 06/22 687
632

코로나 2차 확산은 준비된 것 같다. 코로나 19, 2차 파도 이후의 세계는 어디로

순둥이7e 06/15 417
631

코로나 입 마스크 쓰기 OR 여름 용 마스크 개발하기

순둥이7e 06/10 474
630

갑작스런 스마트폰 먹통 해결책, 카드등록 리셋 반복 해결책,카톡 대화백업 방법

순둥이7e 06/08 963
629

싱크대 거름망 청소 쉬운 방법, 무얼 끼지 고무장갑이냐 일회용이나 니트릴장갑이냐

순둥이7e 06/01 459
628

시진핑 홍콩보안법 통과 미국 트럼프도 의회도 부글부글 중국공산당 방패를 뜷어라

순둥이7e 05/29 409
627

코로나, 마스크 거리두기 위생청결이 백신 나오기 까지 유일 해결책이다. 봉쇄다 동선 추적이다 검사다 이건 여벌때기 일 뿐,

순둥이7e 05/29 453
626

확산을 최소화 하면서 코로나와 동거 시대, 세계는 보후주의와 각자 생산 체제로

순둥이7e 04/27 498
625

코로나19는 더 강해지고 더 오래 유행하고 널리 퍼져 스페인 독감과 같은 피해를 줄 것인가,

순둥이7e 04/04 570
624

역대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대통령 부인 엘리노어 루즈벨트

순둥이7e 01/09 730
623

아산 현충사로 가 볼까요

순둥이7e 12/28 772
622

세종시 대통령 기록관 내부

순둥이7e 12/25 541
621

개불의 습격

순둥이7e 12/17 818

1234다음목록,,,12

자유게시판 -


         Sitemap

    [홈페이지 내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벽공스님저서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 명상, 원격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우울 불안 공황장애 극복수련,, ::: 마하수련원. :::
:::
문의 T. 070-8285-6685. 사업자 120-27-00295. 대표 김연호/ , 개원. 2001년 01월 15일.:::



전경사진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