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하수련원

    로그인  |  비번찾기  |  회원등록  |  


영험설화

경전 법문 영험설화, 사전류, 행사관련, 일대기, 인물 수행담 행장,

작성자 아라
작성일 2015-10-13
tag #아귀
(스크랩)
아귀 몸을 받은 인연 - 영험설화, 불교전설, 경전가르침, 사찰전설

5. 아귀품(餓鬼品)

41) 부나기(富那奇)라는 여인이 아귀에 떨어진 인연

부처님께서는 왕사성 가란타 죽림에 계시었다.
존자 사리불(舍利弗)과 대목건련(大目連) 등은 식사를 시작할 때면 먼저 지옥 축생 아귀들의 상황을 관찰한 뒤에야 식사를 하였다. 왜냐 하면 중생들로 하여금 생사에 집착하지 않고 열반을 구하게 하려고 했기 때문이었다.
그러던 차에 어느 때 목련이 한 아귀를 관찰해 보니 몸은 촛대처럼 마르고 배는 큰 산처럼 부풀었으며 목구멍은 바늘처럼 가늘고 머리털은 송곳처럼 뾰족하여 온몸을 마구 찔러 상처 투성이였다. 또한 팔 다리 사이에서 불이 나오는가 하면 큰 소리로 울부짖고 사방을 돌아다니면서 똥 오줌을 구해 먹으려고 종일 고생을 해도 얻어 먹지 못하고 있었다.
목련이 곧 아귀 앞에 가서 물었다.
"너는 무슨 악업을 저질렀기에 이러한 고통을 받고 있는가?"
아귀는 이렇게 대답하였다.
"태양이 비추는 곳에는 등불이 필요하지 않는지라, 현재 여래 세존께서 세간에 계시니 당신이 직접 거기에 가서 물어 보십시오. 저는 이제 너무나 굶주림과 목마름에 지쳐 대답할 수조차 없습니다."
그러자 목련은 곧 부처님 처소에 가서 저 아귀가 고통받는 것이 어떠한 악업 때문인가를 묻고자 하였는데, 마침 세존께서 하늘 사람 대중들을 위해 묘법을 연설하시다가 목련이 들어오는 것을 보시고 곧 그에게 물으셨다.
"네가 이제 어떤 이상한 것을 보았느냐?"


목련은 어떤 아귀가 온몸이 불에 타며 사방으로 헤매는 것을 보았으므로 위의 사실을 부처님께 자세히 말씀드리고 여쭈었다.
"어떤 악업을 저질렀기에 그러한 고통을 받는 것입니까?"
이 때 세존께서 목련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이제 잘 들으라. 내가 너를 위해 분별 해설하리라.
이 현겁에 사위성(舍衛城)에 한량없고 헤아릴 수 없는 재보를 지닌 어떤 장자가 있었는데, 그는 항상 종복을 시켜 사탕수수 즙[甘蔗汁]을 상전에게 바치게 하였다. 그 때 어떤 벽지불이 소갈증으로 인하여 매우 걱정하고 있었는데, 병을 잘보는 의사가 사탕수수의 즙을 먹으면 병에 차도가 있을 거라고 처방해 주었다.
그리하여 벽지불이 곧 저 장자의 집에 가서 사탕수수의 즙을 구하려 하자, 장자가 벽지불의 그 조용한 위의를 보고 깊이 신심과 존경심을 내어 벽지불에게 물었다.
'무엇을 구하십니까?'
벽지불은 이렇게 대답하였다.
'소갈병으로 걱정하고 있는데 사탕수수즙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일부러 와서 부탁하는 것이오.'
장자가 이 말을 듣고서 곧 환희심을 내어 그의 아내 부나기(富那奇)에게 당부하였다.
'내가 이제 급한 용무가 있어 외출해야 하겠으니, 당신이 지금부터 사탕수수 즙을 짜내어 이 벽지불에게 보시하시오.'
그 때 부나기가 대답하였다.
'당신이 외출하신 후에 제가 곧 보시하겠습니다.'
장자가 외출한 뒤 부인은 벽지불의 발우를 가지고 오줌을 누는 곳에 가서 발우 속에 오줌을 채우고서 사탕수수 즙으로 그 발우 위만 덮어 벽지불에게 넘겨 주었다. 벽지불이 발우를 받아 곧 그것이 아님을 알고서 땅에 쏟아 버리고 빈 발우로 돌아오고 말았다. 부인은 그 뒤 목숨이 끝나고 아귀에 떨어져 항상 굶주림과 목마름에 시달리게 되었으니, 이 업연으로 말미암아 오늘날의 그러한 고통을 받는 것이니라."


부처님께서 목련에게 말씀하셨다.
그 때의 장자 부인이 바로 지금 부나기 아귀의 전신이었느니라."
부처님께서 이 아귀의 인연을 말씀하실 때에 여러 비구들이 모두 인색하고 탐욕하는 마음을 버리고 생사를 싫어함으로써 그 중에 혹은 수다원과(須陀洹果)를, 혹은 사다함과(斯陀含果)를, 혹은 아나함과(阿那含果)를, 혹은 아라한과(阿羅漢果)를 얻은 자도 있었으며 혹은 벽지불의 마음을 내고, 혹은 위없는 보리심을 낸 자도 있었다.
다른 여러 비구들도 부처님의 이 말씀을 듣고는 다 환희심을 내어서 받들어 행하였다.
42) 현선(賢善) 장자의 아내가 아귀에 떨어진 인연
부처님께서는 왕사성 기사굴(耆)산에 계시었다.
존자 대목건련이 나무 아래에 가부하고 앉아서 관찰해 보니, 어떤 아귀가 몸은 촛대처럼 마르고 배는 큰 산처럼 부풀었으며, 목은 바늘처럼 가늘고 머리털은 송곳처럼 뾰족하여 온몸을 마구 찔러 상처 투성이였다. 또한 팔 다리 사이에서 불이 나오는가 하면, 큰 소리로 울부짖고 사방을 돌아다니면서 똥 오줌을 구해 먹으려고 밤낮으로 수고를 해도 얻어먹지 못했다.
그 때 목련이 이 아귀를 보고 물었다.
"너는 전생에 무슨 악업을 저질렀기에 이러한 고통을 받는가?"
아귀는 이렇게 대답하였다.
"이 세간에 여래께서 계시니 당신이 직접 물어 보십시오. 저는 이제 굶주림과 목마름에 지쳐 당신에게 말할 기력조차 없습니다."
그 때 목련이 곧 부처님 처소에 가서 그 이유를 여쭈었다.
"저 아귀가 어떠한 업행을 저질렀기에 그러한 고통을 받는 것입니까?"
이 때 세존께서 목련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이제 자세히 들으라. 내가 이제 너를 위해 분별 해설하리라.
과거 한량없이 오랜 옛적에 바라날국(波羅捺國)가 있었는데, 그 국토가 풍요하고 안락하며 백성들이 치성하여 아무런 전쟁이 없었다. 그 나라에 현선(賢善)이란 장자가 있었는데, 천성이 부드럽고 온화하며 삼보를 믿고 존경하여 항상 보시하기를 좋아하므로 이름이 널리 알려져 있었다.
때마침 어떤 비구가 옷을 입고 발우를 들고 그 집에 가서 걸식하려 하였는데, 공교롭게도 그 장자는 급한 용무가 있어 결국 손수 보시하지 못하고 외출하면서 그 부인에게 은근히 당부하였다.
'당신이 지금 나 대신 이 비구에게 정성껏 음식을 보시하시오.'
그 부인은 이렇게 대답하였다.
'당신은 염려하지 마세요. 제가 이후 잘 알아 하겠습니다.'
장자의 부인은 문득 인색하고 탐욕스러운 마음이 생겨나서 스스로 생각하였다.
'지금 만약 음식을 보시한다면 뒷날 다시 오게 되리니 이 사람들이야말로 매우 귀찮은 존재로다.'
그리고는 곧 비구를 불러 집안으로 들어오게 하여 빈방에 가두고서 해가 저물도록 음식을 먹지 못하게 했다. 이 업연으로 말미암아 한량없는 세간을 거치면서 항상 아귀에 떨어져 그러한 고통을 받느니라."
부처님께서 목련에게 말씀하셨다.
"그 때 장자의 부인이 바로 지금의 저 아귀이다. 그러므로 너희들은 언제나 부지런히 보시하되 인색하고 탐욕스러움에 집착하는 마음을 내지 않아야 하리라."
부처님께서 이 아귀의 인연을 말씀하실 때에 그 모임에 있던 대중들이 다 인색하고 탐욕스러운 마음을 버리고 생사를 싫어함으로써 그 중에 혹은 수다원과를, 혹은 사다함과를, 혹은 아나함과를, 혹은 아라한과를 얻은 자도 있었으며, 혹은 벽지불의 마음을 내고, 혹은 위없는 보리심을 낸 자도 있었다.
다른 여러 비구들도 부처님의 이 말씀을 듣고는, 다 환희심을 내어서 받들어 행하였다






[마하수련원: 명상센터]

*1. 마하금강선법)=, 명상수련, 1대 1 수련생 근기에 따라 단계적인 전통적인 수련법지도,

*2. 정신불안극복)= 자연스런 회복 (망상 우울 불안 공황장애,) 거주지역 관계없이 매주 벽공스님 지도.

클릭 - http://mahazen.org/technote6/reg200.html


벽공스님 신간:

1. 행복한 인성, 2. 금강경강의, 3. 증도가강의, 4. 법성게강의, 5. 냉온조절건강법, 6. 수행의본질과화두. 7. 비샤카

아래의 링크 클릭해서 보세요.
클릭 - http://bit.ly/2qSYqES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수정삭제] [글목록]
윗글 발이 눈처럼 힌 진 호무제 때의 석담시 스님
아래글 잡보장경 - 육아백상의 인연, 전생의 인연과 원력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309

인도 고승 구나비지대사 행적

춘다 32
308

법안 대사의 이적, 경전을 번역하고 수 많은 사람을 제도 했다.

순둥이7e 58
307

안청 (안세고) 의 출가와 영험 이적

무설진 97
306

가섭 존자와 그의 부인 성스러운 일대기

순둥이7e 168
305

고흥 능가사 창건설화

순둥이7e 191
304

수 많은 남성의 넋을 잃게 만들었던 유녀 암바파리녀의 일대기

춘다 214
303

미묘비구니, 전생이야기, 환생, 깨달음, 아라한,

춘다 239
302

인연은 일어남이 없으니 집착을 버리면 깨달음을 얻으리. 결정비니경 중에서

춘다 233
301

만해 한용운 스님의 관음기도와 의지

춘다 419
300

경전 속의 여인 승만

춘다 386
299

바수반두 법사전

춘다 548
298

삼장법사 위대한 대사문 역경 구마라집

춘다 540
297

수덕사 혜암스님이 말씀하신 관세음보살

순둥이7e 854

1234다음목록,,,24

영험설화, 불교전설, 경전가르침, 사찰전설 -


         Sitemap

    [홈페이지 내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벽공스님저서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 명상,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우울 불안 공황장애 극복수련,, ::: 마하수련원. :::
:::
문의 T. 070-8285-6685. 사업자 120-27-00295. 대표 김연호/ , 개원. 2001년 01월 15일.:::



전경사진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