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하수련원 (불교명상수련원)

로그인| |수련회원.일반회원등록 |비번분실 


종교뉴스 2

여긴 스마트폰용입니다=) PC용 홈피로 보려면 클릭하세요

종교뉴스,2 - 종교뉴스,2
작성자 몽골
작성일 2004-08-25

극성스러운 한국 사람들 = 알림,자유,종교,


극성스러운 한국 사람들 - 종교뉴스,2
극성스런 한국사람들
[세계일보 2004-08-25 10:06]
지난 4월 20일 나는 몽골의 수도 울란바토르에 ‘세계 불교 법왕청’을 세우기 위해 몽골 정부에 법인허가서를 제출했다. 제출한 지 얼마 후 몽골정부에서 연락이 왔다. 내용인즉 종교 법인허가를 위해선 몽골불교 전통을 계승하고 있는 간단사 주지스님의 추천서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간단사를 찾아갔다. 종정스님을 만나 방문한 목적을 말씀드렸더니 종정스님께서 물으신다.

“무엇 때문에 종교 법인허가를 내려 하십니까? 설마 몽골불교를 정복하러 오신 것은 아니겠지요.”

기대치 않았던 종정스님의 질문에 나는 아연실색했다.

“물론 그런 것은 아닙니다. 실은 고려 유민들의 애혼을 달래고 동북아시아 불교의 발전기지를 몽골로 생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중국도 있고 소련도 있지 않습니까?”

“중국은 아직도 공산주의 정책을 표방하고 있어 국민들의 종교 자유가 완전히 허락되어 있지 않고, 소련은 불교가 신앙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지 않습니다.”

이 말에 종정스님은 다시 정색을 하고 다음과 같은 질문으로 이어가신다.

“내가 며칠전 집안의 제사가 있어 가족들이 모두 모였는데, 3년전 한국에 가 있다 온 장조카가 선영에 절하는 것을 거부하면서 ‘삼촌! 이제 사탄 노릇 그만하고 예수 믿고 천당 갑시다’고 해 집안사람 모두를 놀라게 했고, 나는 억장이 무너졌소. 이것이 모두 한국사람들의 교조적 가르침 때문이라 생각하는데 스님께서는 어떻게 생각하시오?”

할말이 없었다.

5년전만 해도 몽골에는 ‘오보(Ovoo)’라고 하는 선왕단이 있어 먼 길 가는 사람들의 길잡이는 물론 잠깐 쉬어 안전한 여행을 기원하는 장소 역할을 해왔다.

이러한 행위는 초자연적 힘을 믿는 오랜 민속전통이 종교의 행위로까지 승화된 것이다. 그런데 한국에서 하느님 말씀을 전한다는 선교사들이 대거 들어오면서부터 선왕단의 자취가 사라져가고 있다 한다. 자기네 종교를 전도하기 위해 수천년 동안 내려온 그 나라 풍속을 미신이라며 파괴한다면 이를 어떻게 정당화할 수 있을까.

오늘날 한·중간에 일어난 고구려 문제만 해도 그렇다. 1980년대 중국의 사회과학연구소는 티베트 문제를 제외하고는 동북쪽에 위치한 민족자치지역에 대해 별로 깊이 있게 생각하지 않은 것으로 안다. 그런데 한·중 수교가 이루어지면서 많은 사람들이 중국에 들어가 탈북자들을 도우면서 ‘중국의 동북지방 세 성은 옛날 고구려 땅’ 이라면서 그 지방에 사는 한족을 선동했다는 것이다.

비록 언어와 풍습이 같고 역사적으로 문화의 공유로 사고방식에 근사치가 있다 하더라도 중국에 사는 한족들은 어디까지나 중국사람이다. 그런데 남의 나라에 가서 그 나라 통치자의 신경을 건드리는 말을 함부로 하고 있으니 안타까운 일이 아닐 수 없다.

중국은 앞으로 몇 년 지나면 오늘날의 한국과는 비교할 수 없는 성장력으로 선진화 대열에 들어서게 된다고 자부하고 있다.

오늘날 인도적인 입장에서 탈북자를 돕기 위해 나서고 있는 사람들이 구원활동과 선교활동을 병합하면서 중국 고유의 미풍양속을 파괴하고 있는 한국사람들을 중국정부가 방관만 하고 있을 리 없다. 이는 장차 한·중 외교문제는 물론 더 많은 고대역사 왜곡으로까지 확대되지 않는다고 아무도 장담할 수 없는 일이다.

세계는 한 꽃이요 만인은 동체다. 같은 땅 지구촌에서 서로 다른 사상과 종교를 가진 사람들이 남의 문화와 역사를 파괴하고 정복하는 것이 아니라 서로 돕고 화합하여 살아간다면 인류문화는 이 땅은 물론 이웃나라에 새롭게 꽃 피울 것이고, 세계는 이름 그대로 불국정토가 될 것이라 확신한다.




****대한불교조계종 마하수련원) 벽공스님의 명상센터) 불교명상수련, 마음수련, 명상하는법,인성교육,심리치유, 불교법문,자연치유,
금융투자자, 스포츠선수, 기업인, 정치인, 교육자, 연구자, 수험생, 정신능력극대화와 안정수련.
번뇌치유,(우울증,불안공포증,빙의,강박,과대망상,성격개조,스트레스) 거주지역 관계없이 매주 벽공스님 지도.

PC 클릭 - http://mahazen.org/technote6/reg2.html
스마트폰클릭- http://mahazen.org/technote6/reg200.html


벽공스님 신간:

1. 행복한 인성, 2. 금강경강의, 3. 증도가강의, 4. 법성게강의, 5. 냉온조절건강법, 6. 수행의본질과화두.

아래의 링크 클릭해서 보세요.
PC라면 클릭 - http://bit.ly/2qSYqES

스마트폰 클릭-
http://bit.ly/2qZVyV6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수정삭제] [글목록]
윗글 대학 2학기 수시모집-동국대학교]‘불교계 추천’ 63명 뽑아
아래글 종교학교, ‘종교자유’ 지침 위반 수두룩 (한겨레신문)
종교뉴스,2 - 종교뉴스,2

불교계,기타 종교계,수행 관련뉴스

여긴 스마트폰용입니다=) PC용 홈피로 보려면 클릭하세요

종교뉴스,2 - 종교뉴스,2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8

해인사와 독일 루시 수도원 자매결연

독일 08/30 13944
207

대학 2학기 수시모집-동국대학교]‘불교계 추천’ 63명 뽑아

둥국대학교 08/27 30733
206

극성스러운 한국 사람들

몽골 08/25 12709
205

종교학교, ‘종교자유’ 지침 위반 수두룩 (한겨레신문)

종교자유 08/22 12640
204

전통 사찰음식

수도사 08/19 22811
203

승가의제 모양 색상 통일키로

조계종 08/16 13936
202

11월 한달간 특별 분한심사 시행

조계종 08/16 24355
201

만해대상 평화부문에 넬슨 만델라

만해대상 08/14 11600
200

40년간 불경번역 동국역경원. 월운스님 (경향신문)

동국역경원 08/11 18841
199

달라이 라마 사촌 방콕에 명상쎈타

달라이라마 08/08 14707
198

참나 찾기 위한 전국 사찰 수련생 몰려

수련회 08/08 49973
197

원조 조계종을 지켜라

유사조계종 08/04 10788
196

조계종 간부 스님들이 수덕사에 모인 까닭은

수덕사 08/01 19032
195

연쇄 살인 피해자 왕생극락 천도제

봉원사 07/29 11175
194

종교자유 주장하다 제적된 강의석군

대광고 07/25 8568
193

연꽃 촬영 20년

봉원사 07/25 12461
192

북한의 종교이구 는 4만 명 내외

평양 07/25 18318
191

최근 십년간 종교인구 변화

종교 07/23 19524
190

중국 공산당 간부들 마르크스 버리고 미신에 빠져들어

중국 07/19 56166
189

텐진팔모 스님 붓다가 되리라

귀의 07/15 8275
188

이명박시장 특정종교 편향발언 사과

서울 07/15 13314
187

불서 집필하는 한진흥업 한갑진 회장

부르나 07/14 19810
186

중국 티베트 에 대한 통제강화 불교 미래 위협

라사 07/12 9317
185

17대 국회 불자의원은 몇 명일까?

국회 07/09 13382
184

남양주 봉선사 여꽃 축재등 다양한 행사

봉선사 07/09 12541
183

부처님 손가락 사리 한국에 온다

법문사 07/08 64439
182

전차포 탄두 사찰 경내에 떨어져

고성군 07/07 12219
181

법패 페스티발 국립극장에서

불교 범패 07/04 17473
180

이명박 시장 수도 서울을 하나님께 봉헌

서울시장 07/02 5298
179

카돌릭 종주국 로마에 불교가 뜬다

이탈리아 06/29 12550
178

일반 종무직 신규채용 공고

조계종 06/29 12495
177

천주고 신자 고령화 비상

천주교 06/25 12965
176

사원 기 살리기 절로 간다

갑사 06/25 64898
175

해인사 안팎으로부터 개혁의 목소리

해인사 06/25 15100
174

달마야 서울가자 월정사 시사회

월정사 06/22 56210
173

웰빙 사찰음식 만드는 법 배우세요

수도사 06/12 26212
172

성룡 이연걸 제치고 무림고수 떴다

태국 옹박 06/11 19963
171

신문보다 더 큰 책 무개 60k 주간조선 폄

운거 06/06 13416
170

서울대 교수 불자회

운거 06/02 19809
169

붉은귀거북 '한강 방생' 줄었다 (조선일보 폄)

한강 05/28 13703
168

유럽서 달라이 라마 푸대접

유럽 05/28 61332
167

상상초월한 동양의 십진법

불교 숫자관 05/24 65761
166

단오제 종주권(이규태 칼럽)

강릉 05/14 24136
165

조용기 목사 종교간 대화와 상생강조(연합뉴스)

불교대학원 05/14 11903
164

불교계 복지사업 성적 우수 (불교신문)

복지 05/10 14981
163

좌선명상으로 감옥이 법당 되다(불교신문)

뉴욕 05/10 52567
162

발우공양 뜻과 방법은 이렇다

절간 05/08 6118
161

스리랑카 조계종 마을 생겼다 (불교신문)

스리랑카 05/01 18419
160

우리말 속의 불교용어들

조계천 04/29 15980
159

석가탄신일 애기봉 점등식 (ytn뉴스)

애기봉 04/26 74925

1,,,이전목록1112131415161718

종교뉴스,2 - 종교뉴스,2
    [아래 칸? 홈페이지 안에 올려진 글을 한 글자나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조계종교육원

::: 명상,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심리치유, ::: 마하수련원(불교명상수련원). :::
:::
T. 070-8285-6685. 주소. 인천시 연수구, 청학동 산3번지. 개원. 2001년 01월 1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