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하수련원

    로그인  |  비번찾기  |  회원등록  |  


종교뉴스

불교계,기타 종교계,수행 관련뉴스

작성자 춘다
작성일 2020/06/22
tag 백운스님, 대강백,범어사,백양사
(스크랩)

대강백 백운스님 영결식 = 알림,자유,종교,


대강백 백운스님 영결식 - 종교뉴스, 불교계소식,



범어사·백양사 문도장 장의위원회
6월22일 백양사 연화대서 다비 엄수

구례 화엄사를 비롯해 범어사, 송광사 등에 후학을 지도해 온 대강백 지흥당 백운 스님의 영결식과 다비식이 장성 백양사에서 엄수됐다.

범어사·백양사 문도장 장의위원회(집행위원장 석장 스님)는 6월22일 백양사에서 ‘지흥당 백운대종사 문도장’을 봉행했다. 명종 5타로 시작된 영결식은 개식 및 삼귀의, 영결법요에 이어 문도대표 스님들의 헌향·헌다, 행장소개, 추도입정으로 이어졌다. 영결식에는 원로의원 암도 스님을 비롯해 해인사 주지 현응, 월정사 주지 정념, 화엄사 주지 덕문, 송광사 주지 자공, 대흥사 주지 법상, 봉은사 주지 원명 스님과 전국비구니회 수석부회장 현정, 전국비구니회 부회장 성본,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원택, 교육원 교육부장 진광, 교육원 불학연구소장 정운 스님 등이 참석했다.


범어사 원로 흥교 스님은 영결사에서 “스님께서는 부처님의 경전을 공부하시면서 후학들을 가르치셨다”며 “스님께서 겪으셨을 수많은 수행의 여정을 생각해보니 결코 순탄하지도 편안하지도 않으셨을 것이지만 항상 밝은 모습으로 조희들을 이끌어주신 점에 대해 정말 감사드린다”고 스님에 대한 애틋함을 전했다.

백양사 원로 성오 스님은 추도사를 통해 “대강백으로서 제방에서 제자를 양성하셨으니 스님의 일평생 삶은 주로 승가 교육에 매진하셨다고 할 것”이라며 “역대 한국 고승들의 법어집과 일대기를 집필하여 불교와 역대 선사들을 현창하는데 뛰어난 역학을 펼치셨다”고 스님의 업적을 기렸다.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도 조사를 통해 “만암대종사와 서옹대종사의 절대본연의 참사람 무위진인의 가르침이 살아 숨쉬는 백양사 도량에서 지흥당 백운 큰스님을 추모하며 가고 옴이 없는 진리의 자리를 설파하신 스님의 가르침을 되새겨 본다”며 “부디 진리의 자리에만 머물지 마시고 중생들을 위해 자비심을 베푸시어 사바세계에 속히 현현 하소서”라고 그리움을 전했다.

백양사 주지 무공 스님도 “교학의 장광설로 해탈의 문을 넓히셨던 그 사자후가 아직도 쟁쟁한지라 스님이 입적하여 이룩한 무형무상한 무위진인의 자리고 너무 깊고 깊어서 적막하다”며 “큰스님께서는 범어사와 화엄사 대도량에서 대강백으로서 후학을 정법안장의 길로 이끄셨으니 그 법문의 향기가 사해에 진동하였다”고 스님을 추모했다.

문도대표 진우 스님은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어려운 시국에도 영결식에 참석해주신 사부대중의 뜻을 받들고 선교를 두루 강조하셨던 은사스님의 가르침에 따라 정진하겠다”고 다짐했다.

영결식 후 스님의 법체와 만장 행렬은 영결식장을 출발해 백양사 연화대로 이운됐다. 스님의 법체는 전통 방식의 연화대에 안치된 후 사부대중의 “불 들어갑니다”라는 외침과 함께 지수화풍으로 돌아갔다.

백운 스님은 1934년 전남 장성군에서 태어났다. 만암 대종사의 조카이자, 인곡 대선사의 사촌 형인 부친의 영향으로 어려서부터 자연스럽게 불연을 맺었다. 특히 다섯 살 되던 해부터 부친이 있던 강진 화방사에서 유년시절을 보냈고, 그런 인연으로 1944년 백양사에서 만암 대종사의 맏상좌인 석산 대종사를 은사로 출가했다. 광주서중과 광주사범학교를 졸업했다.

스님은 평소 친분이 두터웠던 만암 대종사와 용성 대종사의 약속에 따라 범어사 강사로 있던 석산 스님을 백양사로 오게 하는 대신, 1952년 범어사로 보내져 동산 대종사의 상좌로 입실했다. 동산 대종사를 3년여 간 시봉한 뒤 범어사 강원을 거쳐 1955년 통도사 강원을 나왔으며 1958년에는 해인사 강원의 전신인 마산대학에서 월운, 지관 스님과 함께 수학하기도 했다.

불교경전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안목은 스님이 20대 후반부터 강사로 활동하게 된 배경이 됐다. 1971~1977년 구례 화엄사 강주를 역임했고, 이어 1979년까지 부산 범어사 강주를 맡았다. 이후 1980년 구산 대종사의 요청에 따라 송광사에 강원을 개설했으며, 이후 1982~1988년 범어사 강주를 다시 맡아 후학들을 지도했다.

스님은 수많은 저술도 남겼다. 편양언기 선사의 일대기를 소설로 재구성한 ‘양치는 성자’를 비롯해 서옹 대종사의 뜻에 따라 ‘임제록 연의’를 편집했다. 뿐만 아니라 진묵대사, 초의선사, 동산대종사, 완당 김정희, 만암대종사, 성월선사, 혜암종정, 오세동자, 인곡대선사, 부설거사, 연선도인 등의 일대기를 집필하기도 했다.

10여년 전부터 상좌가 있는 담양 용흥사에 주석하며 정진하던 중 6월19일 세연을 다하고 원적에 들었다.

장성 백양사=신용훈 기자 boori13@beopbo.com

[1543호 / 2020년 7월1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저작권자 법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불교조계종 마하수련원) 벽공스님의 명상센터))=
명상수련 지도

불교명상수련, 명상하는법, 자존감회복, 심리불안안정, 불교법문,자연치유,
정신능력극대화수련))= 금융투자자, 스포츠선수, 기업인, 정치인, 교육자, 연구자, 수험생, 정신능력극대화와 안정수련.
불안장애극복수련))= 자연스런 회복 (우울증,불안공포증,빙의,강박,과대망상,성격개조,스트레스) 거주지역 관계없이 매주 벽공스님 지도.

클릭- http://mahazen.org/technote6/reg200.html


벽공스님 신간:

1. 행복한 인성, 2. 금강경강의, 3. 증도가강의, 4. 법성게강의, 5. 냉온조절건강법, 6. 수행의본질과화두. 7. 비샤카

아래의 링크 클릭해서 보세요.
클릭 - http://bit.ly/2qSYqES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수정삭제] [글목록]
윗글 보물 승격 소식 장성 백양사 목조아미타불상, 상주 남장사 목조관세음보살상
아래글 국군 불교총신도회장 부석종 대장 해군총참모총장에 임명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882

보물 승격 소식 장성 백양사 목조아미타불상, 상주 남장사 목조관세음보살상

순둥이7e 432
881

대강백 백운스님 영결식

춘다 427
880

국군 불교총신도회장 부석종 대장 해군총참모총장에 임명

순둥이7e 619
879

한국불교중흥 발원 위례천막결사 90일 회향 했네요

나라연 556
878

수좌 적명, 봉암사 안은 희양산 품으로

순둥이7e 565
877

백양사 총림 지정 해제 승려 복지 자부담 도입

순둥이7e 745
876

내가 낸 복지기금, 조계종 승려복지회

춘다 892
875

조계종 총림의 위기 학인 감소에 방장 선출 논란까지

순둥이7e 745
874

선학원 등록 분원 재산뺏기 착수 논란

순둥이7e 800
873

황교안 한국당 대표 불교계에 사과

춘다 805
872

조계사 사부대중 1000명 MBC 최승호 사장 규탄대회

춘다 886
871

부처님 오신날 조계사 봉축식

순둥이7e 922
870

부처님오신날 봉축위원회, 4월17일 점등식

춘다 1119
869

불교계 노인복지관 32개소 중 30곳 최고 등급 선정

순둥이7e 1060
868

괴로운 조계종 -- 민노총 조계종지부, 노동위에 구제신청 총무원장을 대상으로

순둥이7e 1065
867

각급 선거 앞두고 말사주지는 사직 안 해도 된다

순둥이7e 1166
866

조계종 사미 사미니 69명 수계식 (2019년)

춘다 1537
865

해인 총림 수좌 원융대선사 입적

춘다 1381
864

종로 마을자치센터 수탁 서울 25개구서 불교계 운영 최초

춘다 1804
863

고운사 자비나눔기금 1000만원 전달

아비라 1136
862

원로회의, 36대 총무원장 원행 스님 인준…찬성 17 반대 5

춘다 1515
861

조계종 영담스님에게 하루 500만원씩 물어줘야

순둥이7e 1582
860

8·23 승려대회 이렇게 달라진다

순둥이7e 1441
859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 퇴진 12월 31일 한다

순둥이7e 1461
858

종정교시 봉대’ 내세워 전국승려대회 차단 나설듯

순둥이7e 1420
857

8·23전국승려대회 개최 선언 "새로운 한국불교 출발"

순둥이7e 1527
856

조계사에서 8월 21일 전국 승려대회 개최

순둥이7e 1696
855

마하수련원 신간도서 비샤카 책, 누구도 아무도 가 보지 않은 신비의 세계를 여행하는 주인공, 깨달음 명상, 구원, AI, 과학

순둥이7e 3031
854

신간 비샤카 성공 운명 구원 사랑 영생, 차원을 넘나드는 주인공과 함께 여행하면서 풀어보는 깨달음, 다 차원 미래 과학 명상소설

무설진 2507
853

세상은 무엇일까. 광대한 우주는 무엇일까.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보람된 삶이란

순둥이7e 1566
852

비샤카, 소설이면서도 얼른 읽고 놓을 수가 없는 책

순둥이7e 1393
851

20대 30대 그 나이라면 꿈도 많고 걱정도 많은 나이

순둥이7e 1404
850

설정스님 부처님오신날 이전 대사면

순둥이7e 1385
849

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항소심도 '허가취소'

순둥이7e 1329
848

불자들 재가연대 외면 확산…몰락의 길 걷나

순둥이7e 1154
847

소임이 없는 스님들에게 지원되는 기도비, 의료비, 교육비, 해제비 등 수행지원비까지 ‘소득’으로 규정하고 납세신고를 의무화하도록 하는 ‘소득세법 시행령

춘다 1367
846

수불스님은 설정스님의 총무원장 당선을 축하하며 소회를 밝혔다.

춘다 1369
845

승려대회 개최 불투명 그리고 설정스님 허위학력 참회

춘다 1381
844

사미 59명 사미니 26명...총 85명 예비승 새로 배출제52기 사미 사미니계 수계교육 회향

무설진 1684
843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은 추대보다는 직선제로 뽑는게 타당하다.

춘다 2320
842

안국선원 수불 스님, 탄자니아 학교 위해 1억5000만원 쾌척

무설진 2717
841

대한불교 조계종 차기 총무원장 선거 직선제 논의 중

춘다 2484
840

불기 2560년 연등행사, 제등행열, 봉축식,

아라 2549
839

부산시 범어사 신임주지 경선스님 진산식 봉행

아라 3840
838

정부, 봉은사 토지 강제 수용” 조계종 환수 행보 본격 돌입

아라 3082
837

귀중한 불상의 도난을 막기 위해 3D 프린트로 복제

아라 3745
836

일본의 사찰들이 지킬 스님이 없어서 문을 닫네요.

아라 4411
835

용굴암·은적암·비래암, 전란시 조선왕조실록 지켜낸 사찰터

아라 4436
834

일본 사찰에서 훔처온, 통일신라불상 ‘동조여래입상’ 일본에 반환키로

춘다 4465
833

한국불교 최후의 날

아라 3627
832

연등, - 사월 초파일 부처님 오신 날

순둥이7e 5477
831

선행 망상증, 거짓말 안한다니까 아니, 거짓말 못해요.

청정지 3815
830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송월주 전 총무원장 대담

사울로 4333
829

뒷깐, 해우소 풍경

만다라 4797
828

처참한 불국사 옛모습 사진

서암 9498
827

조계종 9월 30일 시한, 법인등록 현항

경주 4215
826

조계종에서 추진하고 있는 법인등록 현항

경주 4292
825

송담스님 조계종 탈종공고, 조계종 전국수좌회 철회 설득 나서기로

순둥이7e 5711
824

조계종 종정 진제법원 선학원 관련 시중

춘다 4733
823

故 배춘희 할머니, 중앙승가대 5천만원 기부

아라 5824

1234다음목록,,,15

종교뉴스, 불교계소식, -


         Sitemap

    [홈페이지 내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벽공스님저서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 명상, 원격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우울 불안 공황장애 극복수련,, ::: 마하수련원. :::
:::
문의 T. 070-8285-6685. 사업자 120-27-00295. 대표 김연호/ , 개원. 2001년 01월 15일.:::



전경사진

뒤로